검색

조선의 장수 '수(帥)' 자 깃발

1871년 (고종 8) 6월 11일, 광성진에서 빼앗은 어재연 장군의 깃발이다. 사진에 보이는 인물은 왼쪽부터 해군 사이러스 하이든, 가운데가 해병대 일병 휴 퍼비스, 해병대 상병 찰스 브라운이다. 그들 세명은 모두 이 공을 인정받아 영예 훈장을 받았다. 그들의 지휘관은 해병대 대위 매클린 틸튼이었다. 이 깃발은 미국 메릴랜드주에 있는 애너폴리스 해군사관학교가 소장하였는데, 한국의 요청으로 2007년 10월 22일에 조국을 떠난지 136년만에 장기대여 형식을 빌려 되돌아왔다. (이천문화원, 2021,《조선의 깃발을 지켜라!: 신미양요 150주년 기념 사진전》)
  • 파일명 564fb0cbd0cd7a2326bace6ba9e71585.pdf
  • 파일 형식 pdf
  • 파일 크기 0.321

목차
46A